상영일정
따끈따끈 소식통


   인천인권영화제(2010-11-09 11:12:25, Hit : 7204, Vote : 1815
  worker.jpg (24.1 KB), Download : 129
  [15-2호] 언제든 반품하세요 /인권기사




최근 무려 1895일이나 투쟁을 이어오던 10명의 기륭전자의 조합원들이
노사합의로 직접고용을 보장받았습니다.
바로 뒤이어 동희오토의 해고자 9명이 전원 복직 된다는 반가운 소식도 들려왔죠.
‘진짜 사장이 고용해’라고 외치던 그들의 목소리가 닿았던 것일까요.


기륭전자와 동희오토 노동자들이 오랜 싸움을 끝내고 다시 일할 수 있게 된 것은 분명 기쁜 일입니다.
그러나 이 사회에서 파견노동자들이 받는 차별대우는 아직 끝나지 않은 듯합니다.





지난 7월 22일 5년이 넘도록 법적공방을 이어왔던 현대자동차 사내하청 노동자들이
마침내 원청인 현대자동차의 사용자성을 대법원에서 인정받았습니다.
판결 이후 많은 사내하청 노동자들이 원청을 대상으로 근로자성을 인정받을 수 있다는 희망을
갖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아직도 많은 파견노동자들이 해고의 공포 속에 부당한 대우를 받더라도
저항하지 못하고 일하고 있습니다.




아래 첫 번째 기사는 통신업체에서 일하는 한 파견노동자의 인터뷰 기사입니다.

약속한 임금도 받지 못하고 정규직 노동자들과 ‘다른’ 존재로 일할 수밖에 없는 파견노동자의 현실이
절절하게 다가옵니다. 두 번째 기사는 앞서 언급한 기륭전자 합의의 의미를 다루고 있습니다.
이번 기륭전자와 동희오토 노동자들의 승리를 시작으로 불법파견을 몰아내고 노동자들이 차별 없이, 해고의 위협에 시달리지 않고 정당한 임금을 받으며 노동하는 세상이 오길 바랍니다.





참세상 2010년 8월 25일

[파견노동자 인터뷰] 파견업체 관리자 얼굴 한 번 못 봤다

http://www.newscham.net/news/view.php?board=news&nid=58159





레디앙 2010년 11월 1일

1895일의 승리, '직접고용' 쟁취 성과

http://www.redian.org/news/articleView.html?idxno=20435





142   [15-1호] 6월 정기상영회 <당신과 나의 전쟁>  인천인권영화제 2010/10/26 14052 2177
141   [15-1호] 7월 정기상영회 <기타이야기>  인천인권영화제 2010/10/26 14310 1901
140   [15-1호] 8월 정기상영회 <외박>  인천인권영화제 2010/10/26 12691 2117
139   [15-1호] 9월 정기상영회 <대추리에 살다>  인천인권영화제 2010/10/26 10449 2155
138   [15-1호] 10월 정기상영회 < STOP! G20 > [1]  인천인권영화제 2010/10/26 11615 2134
137   [15-2호] 종로의 기적 /인권기사  인천인권영화제 2010/11/09 7350 1855
136   [15-2호] 종로의 기적 /추천글  인천인권영화제 2010/11/09 7313 2085
135   [15-2호] 오체투지 다이어리 /인권기사  인천인권영화제 2010/11/09 7304 2006
  [15-2호] 언제든 반품하세요 /인권기사  인천인권영화제 2010/11/09 7204 1815
133   [15-3호] 23×371일-용산 남일당 이야기 /인권기사  인천인권영화제 2010/11/16 6993 1741
132   [15-3호] 선배는 어떻게 공부했어요 /인권기사  인천인권영화제 2010/11/16 7214 1856
131   [15-3호] 이 별에서 살으렵니다 /인권기사  인천인권영화제 2010/11/16 7540 1855
130   [15-4호] 삶의 자리 /인권기사  인천인권영화제 2010/11/22 6494 1642
129   [15-4호] 녹아내리는 티벳 /인권기사  인천인권영화제 2010/11/23 6969 1615
128   [15-4호] 개막작: 눈을 크게 떠라 - 좌파가 집권한 남미를 가다  인천인권영화제 2010/11/23 6640 1820
127   [15-4호] 영화 ‘임씨의 택시’를 보고...  인천인권영화제 2010/11/23 7742 1905
126   [15-4호] 이야기마당 안내 '후천성 호모포비아' -잃어버린 성소수자 인권을 찾아서  인천인권영화제 2010/11/23 6934 1716
125   [행사안내] 레알 로망 라이브 캐리커쳐  인천인권영화제 2010/11/24 8272 1955
124   [행사안내] 노숙맹꽁이 대작전 퍼포먼스  인천인권영화제 2010/11/24 7608 1829
123   [행사안내] 폐막공연 G-Voice!  인천인권영화제 2010/11/24 7475 1821

1 [2][3][4][5][6][7][8]
 

인천인권영화제는 누구든지 함께하기 위하여 무료상영의 원칙을 지키고 있습니다.

032) 529-0415 인천인권영화제 inhuriff@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