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년 8월 정기상영회 [외박]

8월 정기상영회에선

홈에버 여성노동자들의 510일 파업기록(2007-2008) 김미례감독의 <외박>이 상영됩니다.

‘외박과 동침 그리고 변심’이라는 부제처럼 ‘변하지 않는 여성들의 가족의 문제. 왜 변하지 않는 것일까?’라는 파업과정을 기록하면서 던져진 질문에 빠져드는 매력적인 작품입니다. 작품 상영 후엔 김미례 감독, 주인공인 이경옥 당시 이랜드일반노조 부위원장과의 대화의 시간을 마련했습니다. 이랜드싸움이 시작되었던 이곳 인천에 뒤늦게 상륙한 <외박>, 반갑고 소중한 마음으로 준비했습니다.

많은 분들과 함께 하고 싶습니다.

‘2010 인천인권영화제 정기상영회는 매월 둘째주 수요일에 찾아갑니다.
6~8 월 3회는 노동인권을 주제로 인천의 노동.사회단체들과 함께 준비하였습니다. 


문의 032.423.0442 인천인권영화제 홈페이지 http://www.inhuriff.org
영화공간 주안 홈페이지 http://www.cinespacejuan.com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